본문 바로가기

기술창업지식

아이디어사업화 관련 주제 및 설명을 소개하는 코너 입니다.

주제

빅데이터를 제품디자인에 적용하는 방법

작성자 : designjyk 분류 : 디자인 | 기획/계획수립 작성일 : 2018.02.27 11:16:18 조회 : 135 키워드 : 빅데이터,빅데이터분석,제품디자인

(질문의 배경) 선거철에 뉴스에서 빅데이타 대한 이슈들이 많이 있었다. 이를 디자인에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 있는지와 이를 통해 제품개발에서 얻을 수 있는 장점은 무엇인가?

 


설명

(빅 데이터 개념)

통상 빅 데이터 하면 어마어마하게 큰 데이터를 연상하게 된다. 어쩌면 대량의 데이터라는 특징을 가장 잘 표현한 개념일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지금 널리 사용되고 있는 빅 데이터의 의미는 엄청난 규모의 데이터 자체를 넘어 이를 관리하고 분석하기 위해 필요한 인력과 조직, 기술을 포괄하고 있다. 이런 의미에서 빅 데이터란 기존 데이터베이스 관리 도구로 데이터를 수집, 저장, 관리, 분석할 수 있는 역량을 넘어서는 대량의 정형 또는 비정형 데이터 집합과 이러한 데이터로부터 가치를 추출하고 결과를 분석하는 기술을 총칭한다. 물론 이러한 개념이 학술적으로 정립된 것은 아니다. 더구나 최근 들어 빅 데이터 분석이란 표현이 자주 쓰이는 것을 보면 빅 데이터의 개념과 관련 정의가 진화되면서 더욱 정교하게 정립될 것으로 보인다. 여하튼 이러한 빅 데이터는 기술 영역으로부터 출발했지만, 이제는 정치, 사회, 경제, 문화, 과학 기술 등 전 영역에서 활용 가능성을 모색하고 있다. 따라서 각국의 경제는 물론 인류와 국제사회 발전에 가치 있는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하며 그 중요성이 급격히 부각되고 있다.

 

(빅 데이터 특징)

통상 빅 데이터는 큰 데이터를 연상케 한다. 그러나 가트너(Gartner)는 단순히 큰 데이터가 아니라 부피가 크고, 변화의 속도가 빠르며, 속성이 매우 다양한 데이터라는 세 가지 특징을 가진 데이터를 빅 데이터라고 정의한다. 즉 빅 데이터는 양(volume), 다양성(variety) 그리고 속도(velocity)의 세 가지 특징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또하나의 특징은 데이터의 다양성(variety)이다. 오늘날 쏟아지고 분석해야 하는 데이터의 형태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단순히 큰 규모로만으로 빅 데이터라고 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동안의 데이터는 기업의 재무 데이터처럼 비교적 형태가 잘 정리된 것들이었다. 이처럼 특정 형식에 맞게 잘 정리된 데이터를 정형화 혹은 구조적 데이터라 한다. 빅 데이터의 또 다른 특징은 데이터가 쏟아져 들어오는 속도(velocity)의 빠르기다. 지금 가정용 PC와 유무선 공유기에 연결된 네트워크 장비는 물론 LTE(Long Term Evolution의 약어로서, 4세대 이동통신 기술의 하나로 꼽히고 있는데, 3세대 이동통신보다 12배 이상 빠른 속도로 통신할 수 있음)라 불리는 초고속 무선 네트워크는 엄청난 속도로 데이터를 전송한다. 그 속도가 데이터 전송 초창기의 전화 모뎀(modem, 음성인 아날로그 신호를 데이터 전송을 위해 디지털로 전환해 주는 장비) 시절보다 10만 배나 빨라진 것이다. 이에 따라 데이터는 생산, 유통, 소비 주기가 광속으로 이루어진다. 이와 같이 데이터의 처리와 전송 속도의 빠름은 데이터 분석과 활용 가치를 한층 높일 수 있음을 의미한다. 생산, 유통된 데이터가 속도를 가지고 수집, 분석된다는 것은 그 이용자의 민첩한 대응을 가능하게 해준다는 것을 의미한다.

 

(빅 데이터 분석과 활용 과정)

빅 데이터는 데이터의 생성에서 표현에 이르기까지 생명주기를 거쳐 유용한 정보를 생산하는 데 이 과정에서 다양한 기술을 활용한다. 그 과정을 간략히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데이터의 생성으로부터 시작된다. 둘째, 다양한 소스의 데이터가 생성된 뒤에는 데이터 수집 과정이 진행된다. 셋째, 수집한 데이터를 분석하려면 어딘가에 저장·관리해야 한다. 넷째, 저장·관리된 데이터는 적시에 가공되고 처리되어야 분석이 가능해진다. 다섯째, 처리된 데이터에 대한 분석을 진행한다. 여섯째, 데이터 수집·처리·분석 과정을 거쳐 결과물이 상품화하는 마지막 단계는 데이터 스토리텔링과 시각화다.

 

Tip

특허청에서 운영중인 디자인맵 사이트를 통하여 디자인 테이타를 확용할 수 있다.

 

<참고자료·문헌>

  1. 네이버 지식백과 기업을바꾼10대정보시스템, 커뮤니케이션북스)
  2. 소비자에게 맞춤형 제품을 제공한다, 빅 데이터 마케팅 / YTN 사이언스

https://youtu.be/tdR1luKEEuY

  1. BAM 09. 구글 엔지니어가 들려주는 디자인, 클라우드, 빅데이터 이야기, 홍기락

https://youtu.be/P3AP32fg5X8

 

<전문용어>

빅데이타, 빅데이타의 활용, 빅데이타의 분석